본문 바로가기

지금 이나라엔 무슨일들이?

조안 남편 김건우/5년친구에서 연인으로?/조안이 욕먹는 이유/4년차 결혼생활 최초 공개

깨 쏟아지는 4년차 부부의 출현. 조안 김건우 부부의 이야기

김건우 씨는 IT업체의 대표로 편안한 인상을 가진 남자이다.

이날 조안은 김건우 씨의 얼굴을 보는 것만으로 웃음을 터뜨렸다.


4월 23일 방송  ‘아내의 맛’ 첫 출연해 4년차 부부의 결혼생활을 공개


-둘 사이 편안하다던데 .. 얼마나??

 

조안: “카메라가 많이 보이는데 괜찮나?”

김건우: “막 저격하는 것 같다” (뻣뻣한 몸짓으로 고개를 끄덕인게 포인트)

 




이날 방송에선 부부의 러브하우스도 처음 공개됐다.

부부의 집은 다양한 색채를 이용해 감각적으로 꾸며져 있었다.



조안은 김건우 씨와 늦은 밤 야식 데이트를 즐겼다.

많이 먹는 모습도 예쁘다는 김건우 씨, 조안은 더 크게 말하라며 웃음을 자아냈다.

 

이들은 5년을 친구로 지내다 연인이 되고 부부의 연을 맺은 바이다. 네티즌들은 이분이 친구둘사이를  개박살낸 장본인이냐며, 얼굴이 두껍다는 등 여러 말이 실시간으로 오가고 있습니다.

이 사람 저 사람 상처주고 결혼은 결국 다른 사람과 했다며 관심이 많이 쏟아지고 있네요.

박용우>> 오만석>> 오잉? 시집갔네. 갈아타기 달인. 양다리 달인으로 좋지 않은 소리를 듣고 있는 조안씨,

 

 

 

교제 전 감기기운을 호소하는 조안에게 김건우 씨가 뜨끈한 모과차를 건넸다.

조안이 그 의도를 물으면 김건우 씨는 “남자가 여자를 챙기는 건 목적이 있어서다” 라고 너스레를 떨었다.

 

이날 부부가 식당을 나왔을 때는 새벽 3시에 가까운 시간.

조안은 “오빠 이제 우리 어디가? 신나게 달려야지”라며 하였다.